본문 바로가기

성분 정보
공진단의 주성분을 꼼꼼히 알아봅시다.

산수유는 산수유나무의 열매입니다. 처음에는 녹색이었다가 8~10월에 붉게 익습니다. 약간의 단맛과 함께 떫고 강한 신맛이 납니다. 10월 중순 서리가 내린 이후에 수확하는데, 육질과 씨앗을 분리하여 육질은 술과 차 및 한약의 재료로 사용합니다. 과육(果肉)에는 코르닌(cornin)·모로니사이드(Morroniside)·로가닌(Loganin)· 타닌(tannin)·사포닌(Saponin) 등의 배당체와 포도주산·사과산·주석산 등의 유기산이 함유되어 있고, 그밖에 비타민 A와 다량의 당(糖)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특히 성분 중 코르닌은 부교감신경의 흥분작용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예로부터 한방에서는 과육을 약용하였습니다. 동의보감, 향약집성방 등에 의하면 강음(强陰), 신정(腎精)과 신기(腎氣)보강, 수렴 등의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두통·이명(耳鳴)·해수병, 해열·월경과다 등에 약재로 쓰이며. 차나 술로도 장복하며, 지한(止汗)· 보음(補陰) 등의 효과가 있습니다.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 산수유 [山茱萸] (두산백과)


규격

대한민국약전


층층나무과의 낙엽교목인 산수유나무의 열매이다. 타원형의 핵과(核果)로서 처음에는 녹색이었다가 8~10월에 붉게 익는다.

성 상
성질은 약간 따뜻하며 맛은 시고 떫으며 독이 없다. 음(陰)을 왕성하게 하며 신정과 신기(腎氣)를 보하고 성기능을 높이며 음경을 딴딴하고 크게 한다. 또한 정수(精髓)를 보해 주고 허리와 무릎을 덥혀 주어 신을 돕는다. 오줌이 잦은 것을 낫게 하며 노인이 시도 때도 없이 소변을 보는 것을 낫게 하고 두풍과 코가 메는 것, 귀먹는 것을 낫게 한다.


익수제약(주) 소재지 : 서울특별시 강동구 구천면로 3115(암사동 488-20 익수빌딩)
대표이사 : 정용진 E-mail : iksu.otc@gmail.com 대표번호 : 02-416-1112~7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최민호
Copyright © 2017 kongjindan.co.kr All rights reserved.